메뉴 건너뛰기

본문시작

한국의 버섯 분류체계

기재문 출처 및 분류기준 : 한국의버섯(www.koreamushroom.kr_ 이태수) 상세한 내용을 알고자 하시면 한국의버섯(www.koreamushroom.kr)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.

태그 취소

  도감등록수 2465
thumbnail
  • 조회 수: 1
  • []
  • 담자균문(Basidiomycota) > 담자균아문(Agaricomycotina) > 주름버섯강(Agaricomycetes) > 구멍장이버섯목(Polyporales)
  • Neolentinus lepideus (Fr.) Readh. & Ginns > Lentinus lepideus Fr.
  • 구멍장이버섯과(Polyporaceae)
  • 솔잣버섯속(Neolentinus)
  • 중형∼대형. 갓은 흰색∼담황토색. 황갈∼암갈색 인편이 부착하기도 한다. 주름살은 흰색, 오래되면 날이 갈라져서 톱날 모양. 잣버섯이 속이 달라져서 개칭됨.
  • 갓은 5∼15cm 정도의 중형∼대형. 처음에는 갓이 내측으로 강하게 말려 있어서 거의 둥근모양이다가 점점 자라면서 평평하게 퍼지며, 때로는 가운데가 오목하게 들어가기도 한다. 표면은 흰색 또는 담황토색을 띄는데 때때로 황갈∼암갈색의 갈라진 인편이 동심원상으로 부착되기도 한다. 건조할 때는 갓의 중앙 부근에 갈라진 틈이 생겨 흰 살을 들어내기도 한다. 살은 두텁고 백색. 질긴 편. 버섯에서 소나무의 냄새가 난다.
    주름살은 거의 흰색. 오래되면 각각의 주름살이 갈라져서 톱날모양이 되기도 한다. 대에 내리붙음∼홈붙음 약간 성글다.
    대는 2∼8cm(굵기 1∼2cm), 갓과 같은 색인데, 상부에는 세로줄이 있고 표면에는 갈색의 갈라진 인편이 붙는 경우도 있다. 중심생. 대의 육질은 섬유상이고 매우 강인하며 백색이다.
  • 포자는 원주형∼원주상 타원형. 평활, 투명, 어떤 것은 방울이 들어있다. 7.5∼12.0×3∼4.5㎛. 포자문은 백색.
  • 흰색∼담황토색
  • 봄~가을
  • 늦은 봄∼가을. 소나무 등 침엽수의 자른 가지 밑동이나 용재(用材) 등에 나고, 살아있는 나무의 썩은 부분에서도 한 두 개체 또는 여러 개체가 군생. 비교적 흔하다. 갈색부후를 일으키며, 식용균이나 다소 질기다.
  • 범세계적
  • 식용
태그 취소